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BNK경남은행, ‘단감 새순 솎기 봉사활동’ 실시해 일손 부족한 농가 도와

기사승인 2024.05.12  10:48:54

공유
default_news_ad2
BNK경남은행 직원들이 단감 새순 솎기 봉사활동을 벌이고 있다<사진제공=경남은행>

(창원=경남뉴스투데이) BNK경남은행이 수해 복구 지원을 위한 긴급 봉사활동에 이어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한 봉사활동에도 팔을 걷고 나섰다.

BNK경남은행은 경남 함안군 칠북면 일대 단감 농가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봉사활동에는 사내 인트라넷 ‘사회공헌시스템’을 통해 자발적으로 신청한 직원 50명이 참여했다.

봉사자로 나선 직원들은 농민으로부터 단감 새순 솎기 요령을 익힌 후 작업을 진행했다.

영업점 직원들과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한 거제금융센터 송보령 대리는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단감 재배 농가의 소식을 접하고 봉사활동에 참여하게 됐다. 단감이 잘 자랄 수 있게 힘을 보탠 만큼 가을에 좋은 결실을 맺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사회공헌홍보부 최대식 부장은 “매주 다양한 주제로 봉사활동을 기획하고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자발적으로 신청 받아 봉사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봉사활동은 일손이 부족한 지역 농가의 고충을 덜어드리는 동시에 경남의 대표적인 특화 작물인 단감이 우수한 품질로 자라길 바라는 마음으로 마련됐다.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지역민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난 9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경남 합천군 대양면에 수해 복구 지원을 위한 ‘BNK봉사단’을 파견하고 구호 물품을 전달했다.

BNK봉사단은 마을 주민들의 아픔을 위로하며 침수된 민가 청소와 피해 농작물 정리로 구슬땀을 흘렸다.

이미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