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남교육청, 통합공공도서관 책이음서비스 시행으로 이용자 편의 확대

기사승인 2020.06.30  10:06:56

공유
default_news_ad2

- 회원증 한 장으로 전국 도서관을 이용해요

책이음 안내문

(창원=경남뉴스투데이) 경남도교육청은 7월 1일부터 도서관 이용자의 편의 증진을 위해 한 장의 회원증으로 전국 책이음 참여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 책이음서비스를 시행한다.

책이음서비스란 국립중앙도서관을 통합센터로 전국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서비스로,

회원에 가입하면 누구나 참여 공공도서관에서 도서를 대출·반납할 수 있고 책이음 홈페이지에서 전국 책이음 대출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경남교육청은 상반기에 구축사업을 추진해 7월 1일 자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경남교육청은 현재 26개 소속 공공도서관에서 한 번의 회원가입으로 통합대출 및 관리가 가능한 서비스 편의를 제공 중이다. 하지만 타 시도나, 도내에서도 운영 주체가 다른 지자체 소속 도서관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이용자들이 중복으로 회원가입을 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번 책이음서비스 시행으로 이런 불편함을 해소했다. 타지역 책이음 회원증 소지자에게는 가입신청서 및 신분증과 같은 개인식별정보를 이용한 이용자 확인 과정 없이 책이음 회원 가입 정보만을 연계해 도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이용자들의 편의를 향상시켰다.

책이음서비스 시행으로 회원증 발급 비용을 절감하고, 공공도서관 이용자의 편의성 증대 및 사서의 부가적인 업무 경감 등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참여도서관, 지역대표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으로 이어지는 통합적인 서비스를 통해 진일보한 이용자 정보봉사서비스를 수행하는 계기가 마련된다.

책이음서비스 시행에 대해 궁금한 점은 경남도교육청 통합공공도서관 홈페이지(http://gnelib.gne.go.kr)나 이용하기를 원하는 소속 도서관에 문의하면 된다.

정홍균 창의인재과장은 “이번 책이음서비스 시행으로 도민들이 전국 어디서든 자유롭게 도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되어 전국 도서관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하고 지식정보 격차 해소에도 큰 도움이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서윤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